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서교회 11월 14일부터 죽음세미나 개최

기사승인 [3111호] 2017.10.12  18:25:02

공유
default_news_ad1

- 죽음에 대한 이론 및 체험 진행

서울강남노회 수서교회(황명환 목사 시무)는 오는 11월 14일과 21일, 28일 3차에 걸쳐 오전 10시 수서교회에서 '죽음 세미나'를 개최한다.

수서문화재단 부설 EPOL(eternal perspective of life)연구소가 주관하는 세미나는 △죽음 바라보기 △죽음 느끼기 △죽음 풀어내기를 각 주제로 죽음에 대한 이론 정의 및 실제 체험으로 진행된다.

이번 세미나에선 황명환 목사(수서교회), 윤상철 목사(쉼힐링센터), 박남규 목사(한국교회 호스피스), 이승연 팀장(EPOL연구소), 박재연 강사(한국웰다잉교육원), 정경희 연구원(웰다잉융합 연구센터), 김문실 명예교수(이화여대) 등이 강사로 나서 죽음에 대한 이해와 교육적 과제를 모색한다.

목회자 및 평신도, 죽음에 관심있는 일반인은 참석 가능하다. 11월 7일까지 사전 등록할 수 있다. 등록비는 식사와 교재비를 포함해 5만원이다.

황명환 목사는 "죽음세미나는 현재 자신과 타인의 삶을 소중히 여기고, 신앙 안에서 겸손한 마음으로 마지막 죽음이 영적 성장, 구원의 길로 이어지는 새로운 기회임을 깨닫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목회자 및 평신도들의 관심과 참석을 요청했다.

임성국 기자 limsk@pckworld.com

<저작권자 © 기독공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