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천교회, 선교사 멤버 케어 지원금 후원
작성 : 2020년 09월 16일(수) 08:04 가+가-

동천교회는 지난 10일 총회 세계선교부에 선교사 멤버 케어 지원금 300만 원을 전달했다. 사진은 정영식 목사(좌측에서 두번째)와 세계선교부 홍경완 총무 등 직원들.

총회 세계선교부(부장:박진석)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선교사 지원에 힘쓰고 있는 가운데, 동천교회(정영식 목사 시무)가 지난 10일 총회 파송 선교사 멤버 케어 지원금 300만 원을 지원했다. 세계선교부 사무실을 방문한 정영식 목사는 "'어떤 상황에서도 선교를 우선 순위에 둬야 한다'는 마음에 선교사 후원에 동참하게 됐다"며, "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고 한국교회의 복음 전파 사역이 회복 될 수 있기를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선교지 지원과 입국 선교사 자가격리에 힘쓰고 있는 세계선교부는 "교회들의 헌금을 통해 사역 중단 위기에 처한 선교사들이 큰 힘을 얻고 있다"며, 지속적인 기도와 관심을 요청했다.


차유진 기자
많이 본 뉴스

뉴스

기획·특집

칼럼·제언

연재

우리교회
가정예배
지면보기

기사 목록

한국기독공보 PC버전
검색 입력폼